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트루라이즈' '타이타닉' 출연 美 배우 빌 팩스턴 별세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김종우 특파원 = 할리우드 영화배우 겸 감독 빌 팩스턴이 지난 25일(현지시간) 별세했다. 향년 61세.

26일 로스앤젤레스 타임스에 따르면 팩스턴 가족들은 성명을 통해 "고인이 수술 합병증으로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

빌 팩스턴
빌 팩스턴 [AP=연합뉴스 자료사진]

팩스턴은 1975년 영화 '크레이지 마마'로 데뷔했으며, '터미네이터'와 '코만도'등에서 단역을 전전하다가 1986년 '에일리언 2'에서 조연을 맡으며 오랜 무명생활을청산했다.

이어 '툼스톤', '아폴로 13호', '터커와 풀린' 등에서는 주연을 맡았으며, '트루 라이즈'와 '타이타닉'에서는 조연을 맡았다.

전형적인 '텍사스 사나이'로 불리는 팩스턴은 지난해까지 41년간 90개 이상의 영화와 방송에 출연해왔다. 2005년 개봉한 영화 '내 생애 최고의 경기'에서 감독으로 데뷔하기도 했다.

'트루 라이즈'에서 팩스턴과 함께 출연했던 제이미 리 커티스는 "빌은 재미있고 재능이 출중한 사랑스러운 사나이였다"면서 그의 사망을 애도했다.

공포영화 '겟 아웃' 감독이자 코미디언 조던 필레는 '타이타닉'과 '에일리언2', 에서 그가 보여준 열연을 칭송하면서 "그는 할리우드에서 가장 멋진 사람 중 최고였다"고 밝혔다.

jongw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7 04: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