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케인 해트트릭' 토트넘, 4-0 대승…손흥민은 6분 출전

스토크시티전서 케인 3골 폭발…손흥민 후반 40분 교체투입
득점 후 기뻐하는 해리 케인[AP=연합뉴스]
득점 후 기뻐하는 해리 케인[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차병섭 기자 = 손흥민이 후반 교체 출전한 토트넘이 해리 케인의 해트트릭 활약을 앞세워 스토크 시티를 완파했다.

토트넘은 27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런던 화이트 하트 래인에서 열린 2016-2017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홈경기에서 스토크 시티에 4-0 대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팀이 4-0으로 앞선 후반 40분 케인의 교체 선수로 그라운드를 밟아 추가시간 1분을 포함해 6분을 뛰었지만,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기에는 시간이 짧았다.

손흥민은 기성용(스완지시티)이 보유한 아시아 선수 한 시즌 프리미어리그 정규리그 최다골(8골) 타이기록 도전을 다음으로 미루게 됐다.

토트넘은 지난 12일 리버풀 원정에서 지면서 11경기(9승2무) 무패행진을 끝낸 데 이어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32강에서 겐트(벨기에)에 져 탈락하는 등 팀 분위기가 좋지 않은 상황이었다.

그러나 이날 골 퍼레이드로 리그 홈 8연승을 이어가며 분위기를 뒤집는 데 성공했다.

케인과 델리 알리, 크리스티안 에릭센 공격진을 꾸린 토트넘은 이날 3-4-2-1포메이션으로 나섰다.

토트넘은 전반 14분 케인의 선제골로 기선을 제압했다.

케인은 문전 혼전 상황에서 수비수에게 맞은 뒤 자신에게 흐른 공을 잡아놓고 오른발 슈팅해 왼쪽 골대 구석으로 차넣으며 개인 통산 100호 골을 만들었다.

케인은 전반 32분 코너킥 찬스에서 자기 앞으로 떨어진 크로스를 페널티 아크 정면에서 왼발 발리슈팅으로 추가골을 넣었다.

케인은 5분 뒤 페널티 아크 전방에서 얻은 프리킥 찬스에서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살짝 옆으로 내준 공을 오른발로 낮게 깔아 찼다.

이 공은 수비벽을 세웠던 상대팀 피터 크라우치의 발에 맞고 방향이 굴절돼 골문 안으로 들어갔다.

해트트릭을 완성한 케인은 리그 17호골로 득점 공동 1위로 올라섰다.

케인은 전반 추가시간 오른쪽 측면 돌파 후 욕심 부리지 않고 문전으로 쇄도한 델리 알리에게 연결해줬고, 알리가 넘어지면서 슈팅, 4-0을 만들었다.

토트넘은 후반 4분 사타구니 부상을 당한 토비 알더웨이럴트를 케빈 비머와 교체한 데 이어, 후반 21분 부상에서 복귀한 지 얼마 안 된 얀 페르통언 대신 해리 윙크스를 투입했다.

마지막 교체 카드로 손흥민을 쓴 토트넘은 전반전 리드를 그대로 지켜내며 승점 3을 따냈고, 맨체스터시티(승점 52)보다 한 경기를 더 치른 상황에서 승점 53으로 리그 2위로 올라섰다.

bschar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7 00: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