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맑고 포근한 일요일…낮 기온 10도 안팎까지 올라

송고시간2017-02-26 05:40

고산준령에도 봄이 온다
고산준령에도 봄이 온다

(태백=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24일 강원 태백시 창죽천 변 버드나무가 은빛 꽃봉오리를 피우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일요일인 26일 낮 기온이 10도 안팎으로 올라가는 등 전날에 이어 포근한 날씨가 이어져 나들이 즐기기에 좋을 것으로 보인다.

전국이 대체로 맑고 서해안과 일부 내륙에는 안개가 낀 곳이 있다. 동해안은 동풍의 영향으로 가끔 구름이 많을 전망이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서울의 기온은 영하 0.3도다. 이밖에 인천 0.5도, 강릉 1.5도, 대전 1.2도, 광주 0.9도, 대구 영하 1.4도 등을 가리키고 있다.

낮 최고기온은 7도에서 12도까지 올라 초봄처럼 따뜻하겠다.

예상 낮 최고기온은 서울 9도, 인천 7도, 강릉 8도, 대전 10도, 광주 10도, 대구 11도 등이다.

기상청은 "당분간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은 기온분포를 보이겠다"며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크니 건강관리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강원동해안과 경남서부, 전남 여수에는 건조특보가 발효돼 화재 예방에 신경써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으로 예상된다. 다만 대기정체 및 국외 미세먼지 유입으로 호남권, 제주권은 아침까지, 수도권, 강원영서는 오전에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날 수 있다.

srch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