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말레이 경찰, 김정남 살해 독극물 제조용 추정 주사기 발견

김정남 피습후 방문했던 공항 내 진료소서 재검증도 실시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 살해 사건을 수사 중인 말레이시아 경찰이 한 고층 아파트에서 화학약품을 취급하는 데 사용된 것으로 보이는 주사기를 발견했다고 일본 NHK가 25일 보도했다.

말레이시아 경찰은 쿠알라룸푸르 교외의 한 고층 아파트의 특정 가구가 독극물 취급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보고 수색을 했다.

유독 물질에 접촉할 것을 대비해 방호복을 입은 채 수색을 한 결과 화학물질을 만드는 데 사용된 것으로 추정되는 주사기, 장갑, 구두 등이 발견됐다.

이 아파트는 북한 국적으로 체포된 이정철(46)의 자택에서 2㎞ 떨어진 곳에 있다.

말레이 경찰은 이날 피습 후 김정남이 방문했던 쿠알라룸푸르 공항의 진료소를 찾아 당시 상황에 대해 재검증을 했다.

검증은 김정남의 몸 상태가 급변하기까지의 상황 등에 대해 다시 확인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고 NHK는 설명했다.

김정남 독살 암살 독극물 VX (PG)
김정남 독살 암살 독극물 VX (PG)[제작 최자윤 장성구] 일러스트

bk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5 21: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