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재인·안희정·안철수, 오늘 권양숙 여사 모친상 조문

송고시간2017-02-25 08:56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야권 대선주자들은 25일 모친상을 당한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를 잇따라 조문한다.

노 전 대통령의 두 '적자'로 불리는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와 안희정 충남도지사는 각각 서울과 전북 전주에서 촛불집회에 참석한 뒤 경남 김해에 마련된 빈소를 찾아 고인을 애도할 예정이다.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도 서울에서 청년기업가와 만난 후 오후 빈소를 찾을 예정이라고 안 전 대표 측이 밝혔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부인 김혜경씨가 대신 조문하기로 했다.

조문객 맞는 권양숙 여사
조문객 맞는 권양숙 여사

(김해=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의 모친 박덕남 여사가 24일 별세했다. 이날 오후 권 여사가 모친의 빈소가 마련된 경남 김해시 진영읍 한 장례식에서 조문객을 맞고 있다. 2017.2.24
image@yna.co.kr

ljungber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