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작년 주식거래 감소 등으로 증권사 순익 급감

순익 2조1천338억원…전년보다 33.9% 감소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지난해 주식 거래대금 감소와 채권평가손익 감소 등으로 증권사 당기순이익이 크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해 증권사 53곳의 순익은 2조1천338억원으로 전년보다 33.9%(1조930억원) 줄었다.

자기자본순이익률(ROE)은 4.6%로 2.7%포인트 줄었다.

수수료 수익이 7조4천912억원으로 전년보다 5.5% 줄었는데 주식 거래대금 감소로 수탁수수료가 19.0%(8천697억원) 줄어든 것이 큰 영향을 줬다.

지난해 주식 거래대금은 1천940조원으로 전년(2천201조원)보다 11.9% 축소됐다.

인수, 합병 등에 따른 투자은행(IB) 관련 수수료는 1조2천294억원으로 6.1% 늘었다.

지난해 자기매매이익은 2조4천531억원으로 40.9%(1조7천5억원) 감소했다.

주식관련 이익이 3천159억원으로 41.5% 줄었고 채권관련 이익은 3조9천810억원으로 23.6% 감소했다.

미국 금리인상과 미국 대선 후 불확실성 증가로 국내 금리가 상승 기조로 전환해 채권처분 손익과 평가손익이 줄어든 탓이다.

파생상품관련 손실은 1조8천439억원으로 손실 폭이 15.2%로 확대됐다.

판매관리비는 7조3천132억원으로 임직원 수와 순익 감소에 따른 급여지급액 감소 등으로 전년보다 7.5%(5천924억원) 줄었다.

지난해 말 전체 증권사의 자산총액은 355조8천억원으로 전년 말보다 3.3% 늘었고 부채총액은 308조2천억원으로 3.3% 증가했다. 자기자본은 47조6천억원으로 3.5% 늘었다.

◇ 증권사 주요 항목별 손익

(단위: 억원)

구분 2014년 2015년
(A)
2016년
(B)
증감
(B-A)
증감률
수수료수익 59,760 79,256 74,912 △4,344 △5.5%
수탁수수료 33,598 45,858 37,161 △8,697 △19.0%
IB관련 수수료 9,283 12,294 13,049 755 6.1%
자기매매손익 45,703 41,536 24,531 △17,005 △40.9%
주식관련손익 △1,281 5,402 3,159 △2,243 △41.5%
채권관련손익 61,586 52,139 39,810 △12,329 △23.6%
파생관련손익 △14,602 △16,005 △18,439 △2,434 △15.2%
기타손익 △7,668 △815 215 1,030 126.4%
외환관련손익 3,280 3,130 2,711 △419 △13.4%
판관비차감전 영업이익 97,795 119,977 99,658 △20,319 △16.9%
판매관리비 74,967 79,056 73,132 △5,924 △7.5%
당기순이익 16,833 32,268 21,338 △10,930 △33.9%

지난해 선물회사 5곳의 당기순이익은 211억원으로 전년보다 99.9% 늘었다.

파생상품 수탁수수료 수익이 176억원 증가한 덕이다.

지난해 전체 선물회사의 ROE는 5.8%로 2.5%포인트 증가했다.

지난해 말 선물회사의 자산총액은 3조5천565억원으로 전년 말보다 13.1% 줄고 부채총액은 3조1천860억원으로 14.0% 늘었다. 자기자본은 3천705억원으로 5.4% 늘었다.

kak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6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