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필리핀 여행 40대 창원 주부 콜레라 확진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남도는 최근 필리핀에 여행을 다녀온 40대 주부가 콜레라에 걸린 것으로 확인했다고 24일 밝혔다.

도는 지난 18일 창원시에 사는 A(42·여)씨가 필리핀에 다녀오고 나서 설사와 구토 증상을 보여 병원에 입원해 검사한 결과 콜레라로 확진됐다고 설명했다.

현재 도는 역학조사관이 A씨를 상대로 감염경로 확인과 확산을 막기 위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또 A씨가 입원한 병원 의료진과 병실 입원환자 등 접촉자를 대상으로 모니터링하고 있다.

A씨는 현재 가벼운 설사 증상만 보인다고 도는 전했다.

도는 A씨가 지난 18일 탑승한 필리핀 항공기를 이용한 승객 중 심한 설사와 구토 등 증상이 있는 사람은 신속하게 병원을 방문해 의료진에게 콜레라 검사를 받으라고 당부했다.

도는 콜레라를 예방하기 위해 올바른 손 씻기, 물 끓여 먹기, 음식 익혀 먹기 등을 실천하고, 콜레라 증상으로 의심되는 환자를 진료한 의료기관은 보건소에 신고해달라고 요청했다.

콜레라균(CG)
콜레라균(CG)[연합뉴스TV 제공]

b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4 17:1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