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黃권한대행 '특검 연장' 묵묵부답…다음주초 결정 가능성

송고시간2017-02-24 10:57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기자 =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수사기간 연장을 놓고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의 고심이 깊어지고 있다.

수사기간 연장을 핵심으로 하는 특검법 개정안의 국회 본회의 처리가 무산되면서 공은 다시 황 권한대행에게 넘어왔기 때문이다.

황 권한대행은 수사기간 종료가 나흘 남은 24일에도 추가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황 권한대행 측은 이날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현 상황에서 결정된 바 없다"며 "특검 수사기간 연장 여부를 면밀히 검토 중이다"라고 기존의 입장을 되풀이했다.

결정 시점과 관련해서는 "특검법에 따르면 수사기간 연장승인 요청은 수사기간 만료 3일 전에 하도록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황 권한대행은 일단 25일까지는 특검의 수사 상황을 지켜보며 수사기간 연장이 필요한지에 대해 검토하겠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특검법에서 대통령은 수사기간 만료 전에 승인 여부를 특별검사에게 통지하도록 하고 있는 만큼 28일 자정까지는 승인 여부를 결정해야 한다.

이에 따라 황 권한대행이 26∼27일 수사기간 연장 승인 여부를 결정하지 않겠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이에 대해 황 권한대행 측은 "면밀히 검토 중이란 말은 발표 시점에 대해서도 같이 검토를 하고 있다는 의미"라면서 "여러가지 사항에 대해 검토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黃권한대행 '특검 연장' 묵묵부답…다음주초 결정 가능성 - 1

jesus786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