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청 로비서 박원순시장 축사중 흉기든 남성 난입 자해(종합)

송고시간2017-02-24 10:53

시청행사 자해 남성에 응급조치
시청행사 자해 남성에 응급조치

(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24일 서울시청 로비에서 열린 프랭크스코필드 특별전시회 개막식에서 흉기 들고 난입해 자해한 뒤 쓰러진 남성을 시청직원들이 달려가 응급조치를 취하고 있다. 2017.2.24
mjkang@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이태수 강민지 기자 = 24일 오전 10시께 서울시청 1층 로비에서 열린 행사에서 박원순 서울시장이 축사하는 동안 한 남성이 흉기를 들고 나타나 자해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서울시와 목격자 등에 따르면 70대로 추정되는 이 남성은 박 시장이 축사를 끝낼 즈음 군중 속에서 걸어 나와 박 시장 1m 앞에 누웠다

시청행사 자해 남성에 응급조치
시청행사 자해 남성에 응급조치

(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24일 서울시청 로비에서 열린 프랭크스코필드 특별전시회 개막식에서 흉기 들고 난입해 자해한 뒤 쓰러진 남성을 시청직원들이 달려가 응급조치를 취하고 있다. 2017.2.24
mjkang@yna.co.kr

그는 사람들에게 붙들려 나가며 '네가 시장이냐', '나는 죽어야 한다'는 등 소리를 질렀다.

그는 이미 자신의 왼쪽 복부를 흉기로 자해한 상태였다.

현장에 있던 서울시 관계자 등이 이 남성을 행사장 밖으로 옮겼고, 출동한 경찰에 넘겼다.

이 남성은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서울대병원으로 옮겨졌다.

이날 행사는 일제의 만행과 한국의 독립운동을 세계에 알린 프랭크 윌리엄 스코필드(한국명 석호필) 박사를 기념하는 전시회 개막식이었다.

[현장영상] 서울시장 축사 중 흉기든 남성 자해 난동

24일 오전 10시께 서울시청 1층 로비의 행사장에서 70대로 추정되는 남성이 흉기를 들고 나타나 자해하는 등 난동을 벌이다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이 남성은 박원순 시장이 축사하는 도중 흉기로 자해했으며 시청 직원 등에 의해 제압됐습니다. 경찰 등에 따르면 70대로 추정되는 이 남성은 박 시장이 축사를 끝낼 즈음 박 시장 앞 1m까지 다가와 '네가 시장이냐', '나는 죽어야 한다'는 등 소리를 질렀으며,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구성·편집 : 김해연>

박 시장을 비롯해 주한캐나다대사와 호랑이스코필드기념사업회 관계자, 시민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경찰은 이 남성을 상대로 행사에 진입한 경위와 흉기를 소지한 이유 등을 조사하고 있다.

시청행사 자해 남성 병원 이송
시청행사 자해 남성 병원 이송

(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24일 서울시청 로비에서 열린 프랭크스코필드 특별전시회 개막식에서 흉기를 든 남성이 난입한 뒤 자해를 하고 쓰러져 병원으로 후송되고 있다. 2017.2.24
mjkang@yna.co.kr

dkkim@yna.co,kr,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