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넥센, 장정석 감독 체제 첫 경기서 주니치에 패배

송고시간2017-02-23 17:09

대니 돈.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니 돈.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가 올해 첫 연습경기에서 일본프로야구 주니치 드래곤스에 패했다.

넥센은 23일 일본 오키나와현 차탄구장에서 벌어진 주니치전에서 2-8로 졌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감독에 취임한 장정석 감독 체제로 처음 열린 경기에서 넥센은 다양한 선수를 기용하며 선수 컨디션을 점검하는 데 주력했다.

넥센은 선발 최원태가 2회말 1사 후 안타 2개를 맞고 마운드를 내려갔고, 이어 등판한 박정준이 희생플라이와 2루타를 연달아 내줘 2실점 했다.

반격에 나선 넥센은 3회초 김혜성, 임병욱의 연속 안타와 김웅빈의 몸에 맞는 공으로 만루를 채웠지만, 채태인의 병살타로 1점을 따라가는 데 그쳤다.

넥센은 3회말과 4회말에도 박정준과 박주현이 연달아 안타를 내주며 실점해 1-7까지 끌려갔다.

8회말 김윤환이 1점을 더 내준 넥센은 9회초 1점을 만회하고 경기를 마쳤다.

마운드에서는 선발 최원태(1⅓이닝 2피안타 2실점)와 박정준(1⅔이닝 3피안타 2실점), 박주현(1이닝 4피안타 3실점)이 부진했다.

유재훈이 2이닝을 삼진 1개를 곁들여 6타자로 완벽하게 틀어막으며 장정석 감독의 눈도장을 받았고, 마정길과 금민철도 각각 1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다.

타석에서는 신인 김혜성이 돋보였다.

4타수 1안타를 기록한 김혜성은 3회초 내야 안타로 빠른 발을 보여준 뒤 득점까지 올렸고, 9회초에는 내야 땅볼로 타점을 신고했다.

이정후도 2타수 1안타로 활약했다.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