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해안 간척사업으로 '세계 평화 수도' 건설해야"

송고시간2017-02-23 16:26

세종대 국가전략연구소-세종연구원 제안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세종대학교 국가전략연구소와 세종연구원은 서해안 간척사업을 통해 '세계 평화 수도'를 건설하자는 내용의 종합 계획을 23일 제안했다.

두 기관은 계간지 '글로벌 어페어스'(Global Affairs) 최근호에서 '세계의 평화 수도 건설과 한국의 생존전략'을 다루며 평화 수도 개발의 타당성, 경제적 효과 등을 분석했다.

주명건 세종연구원 명예 이사장 등 연구에 참여한 저자들은 "평균 수심이 약 10m로 얕은 강화도-교동도-우도-연평도-가덕도-울도-부도-영종도를 간척하자는 것"이라고 말했다.

연구 내용에 따르면 경기만 일대를 총 3단계에 걸쳐 간척하게 되면 약 1천347조원의 순 부가가치를 얻을 수 있고 생산은 물론, 취업·고용 유발 효과까지 크게 거둘 수 있다.

연구소 측은 "평화 수도는 우리 국토의 확장뿐 아니라 세계적인 물류 중심지, 세계 수도의 역할을 담당할 수 있는 국가 개조 전략으로서 충분한 가치가 있다"고 평가했다.

세계 평화의 수도 종합계획
세계 평화의 수도 종합계획

세계 평화의 수도 종합계획(안) [재단법인 세종연구원·세종대 국가전략연구소 제공=연합뉴스]

y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