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쇼핑몰 카라멜클로젯·칸쵸걸, 소비자 피해 잇따라

송고시간2017-02-23 14:56


쇼핑몰 카라멜클로젯·칸쵸걸, 소비자 피해 잇따라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한국소비자원은 최근 의류를 판매하는 인터넷 쇼핑몰 '카라멜클로젯'과 '칸쵸걸'에 대해 소비자 피해 상담이 잇따르고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23일 소비자원에 따르면 두 쇼핑몰에 대해 지난해 6월 11일부터 이번 달 20일까지 '1372 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불만 상담은 총 153건이었다.

153건 중 '상품 배송·환불 지연'이 77.1%(118건)으로 가장 많았고 그 뒤를 사업자의 연락두절(22.9%, 35건)이 이었다.

쇼핑몰 카라멜클로젯·칸쵸걸, 소비자 피해 잇따라 - 1

카라멜클로젯(www.caramelcloset.com)과 칸쵸걸(www.kanchogirl.com)은 통신판매업자 '픽앤독'이 운영한다.

소비자원은 "통신판매업자는 소비자에게 대금을 받은 날부터 영업일 3일 이내에 계약된 물품을 공급하거나 공급할 수 없는 경우라면 영업일 3일 이내에 대금을 환불해줘야 하지만 픽앤독은 이를 지키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소비자원은 관할 지방자치단체에 픽앤독의 법 위반 사실을 통보했으며 소비자들에게는 두 인터넷 쇼핑몰 이용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dy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