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K인포섹-서울대, 지능형 해킹 막는 AI 엔진 공동개발

송고시간2017-02-23 14:29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보안업체 SK인포섹이 인공지능(AI) 기반의 보안관제 서비스 개발을 위해 서울대학교와 손을 잡았다.

SK인포섹은 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과 인공지능 엔진(A.I. Engine) 공동개발을 위한 산학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SK인포섹은 인공지능 엔진을 이용해 지능형 해킹 공격에 대한 대응 역량을 강화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올해 안에 서울대와 함께 사전에 정의한 탐지 규칙(Rule-Set)으로 탐지하지 못하는 사이버 공격을 식별하고 분석할 수 있는 인공지능 엔진을 개발해 실무에 적용하기로 했다. 이후 단계적으로 인공지능 기반의 자동화된 보안관제 체계를 만들 예정이다.

인공지능 엔진 개발은 국내 인공지능·보안 분야의 권위자인 서울대 윤성로 교수와 백윤흥 교수가 주도한다.

윤 교수는 딥러닝(Deep Learning) 기반의 자가 학습 알고리즘을, 백 교수는 자가 학습의 기반이 되는 유효 데이터 추출 기술을 각각 개발하게 된다.

SK인포섹은 인공지능 엔진을 실제 사업에 적용할 수 있도록 연구개발 과정에서 그동안 쌓은 관제 사업 노하우를 제공한다.

김용훈 SK인포섹 R&BD센터장은 "기존 대응 체계를 우회하는 지능형 공격은 큰 피해를 줄 수 있어 신속한 대응이 필요하다"며 "인공지능 엔진이 한국의 보안관제 수준을 한 단계 끌어 올릴 것"이라고 말했다.

SK인포섹 통합보안관제센터
SK인포섹 통합보안관제센터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