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오롱스포츠, 中 최대 스포츠웨어업체 '안타'와 합작회사 설립

송고시간2017-02-23 13:56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 아웃도어 브랜드 코오롱스포츠가 중국 최대 스포츠웨어 기업인 '안타'(ANTA)와 합작회사를 설립하고 중화권 시장을 공략한다고 23일 밝혔다.

신규 합작법인에는 코오롱인더스트리, ㈜코오롱, 안타 3개 회사가 참여하며 합작법인 지분비율은 코오롱그룹과 안타가 각각 50%다.

이 법인은 중국, 대만, 홍콩, 마카오 등 중화권 전체에서 스포츠웨어 사업을 벌인다.

중국 왕푸징 코오롱스포츠 매장[코오롱인더스트리제공=연합뉴스]
중국 왕푸징 코오롱스포츠 매장[코오롱인더스트리제공=연합뉴스]

박준성 코오롱인더스트리 상무는 "중국은 현재 젊은 층을 중심으로 스포츠 레저 인구가 급속히 팽창하며 아웃도어 시장이 고성장하고 있다"면서 "중국 내 최고 인지도와 뛰어난 영업력을 지닌 안타와 코오롱스포츠가 합작함으로써 시너지 효과를 낼 것"이라고 기대했다.

sungjin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