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정남 암살' 베트남 여성은 연예 지망생…아이돌 오디션도

페북엔 한국 향한 관심…한국인 페친도 20여명이나
음식·의류 등 소소한 포스팅…학력에는 '하버드' 기재
'김정남 암살' 베트남 여성은 연예 지망생…아이돌 오디션도 - 1
김정남 암살 용의자 흐엉으로 추정되는 여성이 베트남 아이돌 오디션에 참여한 모습
김정남 암살 용의자 흐엉으로 추정되는 여성이 베트남 아이돌 오디션에 참여한 모습[베트남 매체 ngoisao 캡처]

(도쿄·서울=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김수진 기자 = 베트남 국적의 김정남 암살 용의자인 도안 티 흐엉(29)은 연예인 지망생이던 것으로 드러났다.

22일(현지시간) 현재 유튜브에는 흐엉으로 추정되는 여성이 지난해 베트남 아이돌 오디션에 참가해 노래를 부르는 영상이 올라왔다.

일본 매체와 유력 통신사들은 이 인물이 흐엉이라고 보도하고 있다.

홍 쿠안(Hong Quan)이라는 유튜브 계정에 게시된 약 30초짜리 영상을 보면, 흐엉과 매우 흡사한 모습의 여성이 심사위원 앞에서 짤막하게 노래를 부른 뒤 퇴장한다. 이 여성은 1차에서 탈락한 것으로 보인다.

이 여성은 방송에서 남딘 성 출신의 딘 티 쿠옌(Dinh Thi Khuyen)으로 소개됐다. 이름은 다르지만 남딘 성은 말레이시아 경찰이 발표한 흐엉의 고향과 일치한다.

로이터통신은 얼굴 인식 도구를 이용해 이 여성과 경찰이 발표한 흐엉의 사진을 비교한 결과 같은 인물이라는 결과가 나왔다고 전했다.

김정남 암살 여용의자 추정 페북
김정남 암살 여용의자 추정 페북(서울=연합뉴스) 베트남 국적의 김정남 암살 용의자인 도안 티 흐엉의 것으로 추정되는 페이스북 계정이 발견됐다고 22일(현지시간) AP통신이 보도했다. 사진은 페이스 캡처. 2017.2.23
photo@yna.co.kr

일본 아사히신문은 23일 흐엉의 친구들을 인용해 그녀가 여배우와 댄서 일을 하고 있었다고 보도했다.

작년 6월에는 오디션 프로그램 '베트남 아이돌'에 본명으로 출연했지만 심사를 통과하지 못했다는 사연도 소개했다.

흐엉으로 추정되는 이 여성은 또 다른 동영상에도 등장한다. 페이스북에서 딘 티 쿠옌으로 검색하면 흐엉으로 보이는 붉은 원피스 차림의 여성이 한 남성과 공원 벤치에 앉아 장난을 치다가 입맞춤을 하는 영상이 나온다.

로이터통신은 길거리에서 여성이 키스하게 만드는 베트남 유튜브 채널 운영자가 올린 것이라고 소개했다.

앞서 말레이 경찰은 흐엉이 연예와 관련된 업계에 종사하고 있다고 발표한 바 있다.

흐엉이 운영하던 것으로 보이는 페이스북 계정에서도 그의 일상생활이 드문드문 드러났다.

'루비 루비(Ruby Ruby)'라는 이름으로 가입된 페이스북 계정에는 흐엉으로 추정되는 여성 사진이 다수 게재돼 있다.

'김정남 암살' 베트남 여성은 연예 지망생…아이돌 오디션도 - 3

김정남 암살 당시 흐엉이 입었던 'LOL'이라고 새겨진 티셔츠를 입고 찍은 사진도 있다.

이 여성은 게시물에서 'ㅋㅋㅋㅋㅋㅋ'라는 한글 표현을 쓰거나 비빔밥 사진을 올리며 한국에 관심을 드러냈다.

페이스북 친구 60여명 중 20여명이 한국인이었다.

아사히신문은 이날 흐엉이 친구들에게 교제 중인 한반도 출신 남성과 제주도에 갔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흐엉과 최근까지 같은 방에서 살았던 여성은 신문에 "흐엉이 복수의 코리안 남성과 교제해 왔다"며 "사건 1주일 정도 전 남성과 함께 한국의 제주도에 간다고 했다"고 말했다.

흐엉은 김정남이 살해된 다음날인 14일 오후 친척에게 SNS로 연락해 "휴대전화를 사용할 수 있도록 추가 요금 5만동(약 2천500원)을 대신 내달라고 부탁하기도 했다.

흐엉은 이 밖에 또 다른 이름의 페이스북 계정을 운영하며 파티 참석 사진 등을 올리고, 학력란에 '하버드'라고 표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베트남에 있는 그의 가족은 언론 인터뷰에서 흐엉이 하버드에 다닌 적이 없다고 밝혔다.

gogog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3 10: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