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노총 "조합원 총투표로 대선 지지후보 결정"

송고시간2017-02-23 16:00

정기대의원대회 개최…"상임 임원 정계진출 원천 금지"

한국노총 깃발 흔드는 김주영 위원장
한국노총 깃발 흔드는 김주영 위원장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김주영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이 23일 오후 서울 서초구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에서 열린 한국노총 제26대 위원장 이ㆍ취임식 및 2017년도 정기대의원대회에 참석해 연맹 깃발을 흔들고 있다. yatoya@yna.co.kr

(서울=연합뉴스) 안승섭 기자 = 한국노총은 23일 서울 양재동 한국교총회관에서 '2017년 정기대의원대회'를 열고 대선 정치방침을 확정했다.

한노총은 대선에서 '박근혜 정권 심판'과 '친노동자 정권 수립'을 목표로 전 조합원 총투표로 지지후보를 결정하기로 했다. 총투표로 결정된 후보의 당선을 위해 전 조직을 동원한 실천 활동도 전개한다.

한노총은 총투표에 앞서 각 정당 대선 후보의 노동 현안에 대한 입장과 주요 노동정책을 평가해 그 결과를 총투표 대상 선정에 반영한다.

대선방침의 효과적인 실천을 위해 사무총국 내에 대선 기획단을 설치하고, 위원장 등 임원 현장순회, 사무총국 간부 지역 파견 등의 활동을 한다. 3월 중 전국 단위노조대표자대회, 5월 1일에는 전국노동자대회를 개최한다.

한노총은 정치방침의 공정성과 현장 신뢰를 높이기 위해 위원장을 포함한 상임 임원의 정계진출을 차단하는 규약 개정안도 통과시켰다.

공로패 전달하는 김주영 위원장
공로패 전달하는 김주영 위원장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김주영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왼쪽)이 23일 오후 서울 서초구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에서 열린 한국노총 제26대 위원장 이ㆍ취임식 및 2017년도 정기대의원대회에 참석해 김동만 전 위원장에게 공로패를 전달하고 하고 있다.
yatoya@yna.co.kr

규약 개정안에 따르면 위원장과 상임 임원은 임기 중 어떤 경우에도 특정 정당의 당적, 당직 겸임을 포함한 정당 활동, 국회의원 등 정당 소속의 선출직 공직, 국무위원 등 임명직 공직을 담당할 수 없다. 위원장과 상임 임원이 이를 위반하면 즉각 직무가 정지된다.

한노총은 이날 대회에서 여성담당 1명, 비정규담당 1명을 포함한 부위원장들과 4명의 회계감사도 선출했다.

김주영 위원장은 대회사에서 "한노총은 부패 재벌정권 심판과 친노동자 정권 창출, 노동존중 경제민주화, 사회개혁을 위해 매진할 것"이라며 "노동자와 노동의 미래를 우리 손으로 만들어 가기 위한 대선 투쟁에 모두 함께 나서달라"고 말했다.

손잡은 추미애-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연합뉴스 자료 사진]
손잡은 추미애-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연합뉴스 자료 사진]

ssah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