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함양군의회, 함양∼울산고속도 함양구간 조기착공 건의

송고시간2017-02-22 12:05

(함양=연합뉴스) 지성호 기자 = 경남 함양군의회가 국토교통부에서 추진하는 함양∼울산 고속도로 함양구간을 조기 착공해 달라고 22일 건의했다.

함양·울산고속도 함양구간 조기착공 건의
함양·울산고속도 함양구간 조기착공 건의

(함양=연합뉴스) 경남 함양군의회가 국토교통부에서 추진하는 함양∼울산 고속도로 내 함양구간을 조기 착공해 달라고 건의하고 있다. 2017.2.22 [함양군 제공=연합뉴스] shchi@yna.co.kr

함양군의회는 이날 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사업시행 기관인 한국도로공사에 확인해 보니 착공하지 않은 함양∼창녕구간 (1∼12공구) 중 올 연말까지 4∼12공구를 착공하기로 했지만, 함양지역인 1, 2공구는 제외돼 있다"고 밝혔다.

군의회는 "우리 지역에는 함양일반산업단지, 함양수동농공단지, 함양항노화산업단지 등이 조성되고 있어 교통망이 시급한데도 기존 교통 인프라가 잘 갖춰진 밀양∼울산구간을 우선 시공해 군민들이 크게 실망하고 있다"고 말했다.

군의회는 건의서를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에 전달했다.

국토교통부는 국가 간선 도로망을 구축하고 남부 낙후 지역인 경남 서북부지역 개발을 촉진하고 부산∼울산 산업단지 항만 물류 및 인적 교류를 위해 총 길이 144.55㎞ 함양∼울산 고속도로 건설을 추진하고 있다.

고속도로는 6조1천100억원이 투입되며 2022년 준공 예정이다.

함양∼창녕(78㎞), 창녕∼밀양(28㎞), 밀양∼울산(45㎞) 3개 구간으로 나뉘어 건설된다.

밀양∼울산 구간은 2014년 3월 착공했고, 창녕∼밀양 구간과 함양∼창녕구간 중 거창지역은 2016년 10월 착공했다.

shch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