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당 경남도당 당원 "홍준표 당원권 회복" 촉구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일부 당직자와 당원들이 보수층 대권 주자로 거론되는 홍준표 경남도지사의 당원권 회복을 촉구했다.

한국당 경남도당 12개 위원회·본부 중 디지털정당위원회 등 7개 위원회·본부 당직자와 당원 20여명은 22일 경남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같은 입장을 표명했다.

이들은 "제19대 대통령 선거에 즈음해 자유한국당 보수 이념의 가치와 그 이념을 지키고 나아갈 수 있는 경남의 대표 후보이자 보수의 아이콘인 홍준표 지사의 조속한 당원권 회복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어 "인명진 비상대책위원장과 비상대책위원회는 당헌당규 윤리위원회 규정에 따라 조속한 당원권 회복을 통해 한국당 대통령 후보 출마에 걸림돌이 되지 않도록 적극적인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홍준표 당원권 회복시켜야"
"홍준표 당원권 회복시켜야"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자유한국당 경남도당 일부 당직자와 당원들이 22일 경남도의회 브리핑룸에서 홍준표 경남도지사의 당원권 회복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2017.2.22
bong@yna.co.kr

이들은 당헌당규 윤리위원회 규정에는 '대표 최고위원은 특별한 사유가 있는 때에는 최고위원회 의결을 거쳐 징계처분을 취소 또는 정지할 수 있다'는 조항이 있어 홍 지사의 당원권 회복은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들 당직자와 당원은 "도탄에 빠진 나라를 구할 수 있는 능력 있고 힘 있는, 그리고 당당한 후보군을 많이 두고 판단할 수 있도록 길을 열어야 한다"며 "혼란과 분열의 시국에 적합한 모래시계 검사 홍 지사가 한국당 대통령 후보로서 손색없음을 판단하는 바, 전국 당원에게 선택 기회를 폭넓게 제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홍 지사의 당원권 회복을 촉구하는 입장을 중앙당에 전달할 방침이다.

홍 지사는 '성완종 리스트' 사건에 연루돼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기소되면서 당원권이 정지됐다.

지난 16일 항소심에서 무죄를 선고받고 나서 한국당 내부에서 홍 지사 당원권을 회복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오는 것으로 알려졌다.

b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2 11: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