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해변서 민소매 경기복 입고 얍!…태권도비치선수권 5월 첫선

그리스 로도스 섬 해변서 제1회 WTF 세계대회 개최
비치태권도 경기도복 샘플. [세계태권도연맹 제공=연합뉴스]
비치태권도 경기도복 샘플. [세계태권도연맹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민소매 도복을 입은 여자 선수나 상의를 아예 벗고 몸매를 그대로 드러낸 남자 선수들이 해변에서 태권도 기량을 겨루는 모습을 볼 수 있게 됐다.

세계태권도연맹(WTF)은 "오는 5월 5일(이하 현지시각)부터 이틀간 그리스 로도스 섬 해변에서 제1회 WTF 세계태권도비치선수권대회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조정원 WTF 총재는 2015년 12월 멕시코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WTF 집행위원회에서 "태권도가 실내뿐 아니라 해변에서 즐기는 비치 종목으로 영역을 확대하고 2019년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열리는 제1회 월드비치게임에 정식종목으로 채택될 수 있도록 하고자 태권도비치선수권대회를 개최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지난해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첫 대회를 개최하기로 했으나 인도네시아 경제 사정 악화로 대회가 연기됐고, 결국 올해 5월 그리스 로도스 해변으로 장소를 옮겨 치르게 됐다.

WTF는 경기를 해변에서 치름에 따라 선수들에게 다양하고 파격적인 복장을 허용하기로 했다.

선수들은 상의는 민소매, 하의는 몸에 꼭 달라붙는 타이츠나 짧은 바지도 입을 수 있다.

스포츠 선글라스도 착용할 수 있고 남자는 상의 탈의, 여자는 탱크톱 착용도 가능하다.

비치대회는 품새 경연을 중심으로 치른다. 하지만 공인 품새, 자유 품새뿐 아니라 기술 격파와 프리스타일 다이내믹 킥 등 다양한 이벤트로 구성된다.

공인 품새와 자유 품새는 WTF 선수 등록증을 가진 15세 이상의 선수만 출전할 수 있다. 기술 격파는 15세 이상의 남녀 선수가 국기원 단(품)증만 있으면 참가할 수 있다.

프리스타일 다이내믹 킥은 15세 이상의 남자면 누구나 출전이 가능하다. 태권도 이외 종목 선수와 일반인에게도 문호를 개방해 태권도에 대한 관심이 증대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WTF는 기대하고 있다.

대부분의 경기는 비치 종목의 특성을 살리기 위해 일대일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하고, 청·홍 깃발을 사용해 즉시 채점제로 치러질 예정이다.

hosu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2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