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의당, '경선 룰' 협상 돌입…주자 측 대리인 선임

송고시간2017-02-22 11:44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국민의당은 22일 당 대선 후보 선출에 대한 경선 룰 협상을 개시했다.

김영환 당 대선기획단 공동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경선에 관한 의결을 만들어 24~25일까지 중앙선관위에 신청해야 한다"며 "경선 룰 미팅을 오늘부터 시작한다"고 말했다.

룰 협상에 나설 각 주자 측 대리인으로 안철수 전 대표 측은 김철근 캠프 대변인을, 손학규 전 민주당 대표 측은 윤석규 전 청와대 시민사회국장을, 천정배 전 대표 측은 부좌현 당 정치연수원장을 각각 선임했다.

경선 룰 협상에 앞서 손 전 대표 측의 박우섭 인천남구청장이 대선기획단 공동위원장으로 선임됐다. 역시 손 전 대표 측의 최원식 전 의원은 대선기획단 부단장으로 합류했다.

국민의당은 또 경선을 준비할 태스크포스(TF)를 구성, 이용호 원내대변인을 팀장으로 선임했다.

ljungber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