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지함, 1천800t급 잠수함 최초 10만마일 무사고 달성

지구 둘레 4바퀴 반 돌아…잠항 시간만 2년 4개월
정지함 항해 모습. [해군 제공]
정지함 항해 모습. [해군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기자 = 해군은 214급(1천800t급) 잠수함 정지함이 10만 마일(약 18만5천200㎞) 무사고 항해 기록을 달성했다고 22일 밝혔다.

사고 없이 지구 둘레를 4바퀴 반 돈 것으로, 잠항 시간만 2년 4개월에 이른다.

214급 잠수함은 우리나라가 가장 먼저 도입했고 현재 포르투갈과 그리스도 운용하고 있는데, 10만 마일 무사고 항해를 달성한 것은 정지함이 유일하다고 해군은 전했다.

현대중공업에서 건조한 214급 잠수함 2번함인 정지함은 2008년 11월 해군에 인도된 지 8년 3개월 만에 10만 마일 무사고 항해 기록을 달성했다.

1번함인 손원일함이 정지함보다 앞서 2007년 12월에 해군에 인도됐지만, 첫 214급 잠수함이다 보니 수리와 보완이 필요한 경우가 많아 아직 10만 마일을 달성하지 못했다.

해군은 209급(1천200t급) 잠수함인 장보고함이 10만 마일 무사고 항해를 달성하는 데 12년 7개월이나 걸렸다며, 그만큼 214급 잠수함의 작전운용 비중이 크다는 점을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214급 잠수함은 AIP시스템(공기불요시스템)을 탑재해 2주 이상 스노클링 없이 잠항이 가능하고 장거리 순항 유도탄을 탑재해 대지 정밀 타격 능력을 갖추고 있다.

우리 군은 모두 9대의 214급 잠수함을 보유할 계획으로, 현재 8번함인 이범석함까지 진수됐다.

정지함 무사고 10만마일 항해 달성. [해군 제공]
정지함 무사고 10만마일 항해 달성. [해군 제공]

강동구(대령) 정지함장은 "안전항해 10만 마일은 역대 승조원들이 깊은 바닷속에서도 열정과 헌신을 다 해 임무를 완수했기 때문에 달성한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우리 해군의 잠수함 운용 능력은 해외에서도 인정받아 잠수함사령부가 2013년 개설한 '국제잠수함 과정'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지금까지 태국과 인도네시아 등 4개국 41명의 외국군이 교육을 받았다고 해군은 전했다.

transi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2 09:1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