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모터쇼 3월31일 개막…네이버, 자율주행차 공개


서울모터쇼 3월31일 개막…네이버, 자율주행차 공개

2015 서울모터쇼에 몰린 인파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2015 서울모터쇼에 몰린 인파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제 11회 서울모터쇼가 다음 달 31일부터 열흘간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다.

서울모터쇼조직위원회는 22일 서울 JW 메리어트 동대문스퀘어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2017 서울모터쇼' 참가업체와 출품 차종을 공개했다.

'미래를 그리다, 현재를 즐기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서울모터쇼에는 현대·기아·한국지엠 등 국내 9개와 닛산, 랜드로버, 렉서스 등 수입 18개 등 총 27개 완성차 브랜드가 참가한다.

만(MAN)이 새로 들어왔으며 제네시스와 메르세데스-AMG가 독립 브랜드로 참가한다.

올해 국내 출시를 앞두고 관심을 끌었던 테슬라는 참가하지 않는다.

총 300여대의 차량이 전시될 예정이며 세계 최초 공개 2종, 아시아 최초 공개 17종, 국내 최초 공개 13종 등 총 32종(콘셉트카 7종)의 신차가 포함된다.

완성차 외에 부품·IT·용품·튜닝·서비스 등 관련 업체 167곳과 전자부품연구원 등 7개 유관기관도 참여한다.

서울모터쇼 로고
서울모터쇼 로고

조직위는 글로벌 자동차 트렌드를 제시하고자 친환경차와 자율주행차의 전시·체험 프로그램을 확대했다고 밝혔다.

전기차, 연료전지차, 플러그인하이브리드, 하이브리드 등 다수의 친환경차가 전시되고 그중 일부 전기차를 시승할 수 있다.

네이버가 처음으로 참가, 개발 중인 자율주행차를 전시하고 자율주행차의 데이터 수집 과정을 영상으로 시연할 예정이다.

조직위는 서울대와 협업으로 전시장 주변 4km가량의 일반도로에서 자율주행차 시승행사도 한다.

지난해 한국지엠과 제휴를 통해 자동차를 처음으로 온라인에서 판매한 옥션도 전시회에 참가해 새로운 판매서비스를 소개한다.

데이비드 스트릭랜드 전 미국도로교통안전국장과 스벤 베이커 전 스탠퍼드 자동차 연구센터장, 데니스 홍 UCLS 기계공학과 교수 등이 연사로 나서는 국제 콘퍼런스도 열린다.

조직위는 자동차 역사관과 안전 체험관, 자동차 디자인 페스티벌 등 가족 방문객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준비했다.

김용근 서울모터쇼조직위원장은 "관람객들에게 일상생활의 동반자인 자동차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정보를 제공함과 동시에 학생, 청년들의 진로와 직업선택에도 도움이 될 귀중한 기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서울모터쇼는 세계자동차산업연합회(OICA)가 공인한 우리나라 유일의 국제 모터쇼로 한국자동차산업협회와 한국수입자동차협회, 한국자동차산업협동조합 공동 주최로 격년마다 열린다.

2017 서울모터쇼 포스터
2017 서울모터쇼 포스터

blueke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2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