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주 "우병우 영장기각 유감…특검 수사기간 연장 더욱 절실"

송고시간2017-02-22 08:26

"국정농단 대표적 기술자…특검, 충분한 수사 통해 처벌해야"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2일 박영수 특별검사가 청구한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의 구속영장이 기각된데 대해 유감을 표하면서 특검 수사기간 연장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우병우, 영장 기각에 기사회생
우병우, 영장 기각에 기사회생

(의왕=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22일 오전 의왕시 서울구치소를 걸어 나오고 있다. 법원은 이날 우 전 수석에 대해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청구한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2017.2.22
uwg806@yna.co.kr

민주당 윤관석 수석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에서 "우 전 수석은 대표적인 국정농단 기술자다. '법꾸라지'라는 말처럼 또다시 법망을 빠져나가게 됐다. 영장 기각에 대해 안타깝게 생각한다. 유감이다"라고 말했다.

윤 수석대변인은 "최근 드러난 정황을 보면 우 전 수석은 청와대의 개헌 회의에도 참석하는 등 국정농단에 중요한 역할을 한 축이 분명하다"면서 "특검의 남은 수사기간이 얼마 되지 않아 영장 재청구도 쉽지 않아 보인다"고 지적했다.

윤 수석대변인은 "특검이 충분히 수사를 해서 우 전 수석을 비롯한 국정농단 기술자들도 처벌해야만 한다. 특검의 수사기간 연장 필요성이 더욱 절실해졌다"고 강조했다.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