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매직 존슨, LA 레이커스 고문에서 사장으로 전격 승진

매직 존슨[AP=연합뉴스 자료사진]
매직 존슨[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일환 기자 = 미국 프로농구(NBA) LA 레이커스에 고문으로 복귀한 슈퍼스타 매직 존슨이 한 달도 안돼 사장으로 승진했다.

미국의 스포츠전문 매체 ESPN은 22일(한국시간) 레이커스가 존슨을 운영부문 사장으로 임명했다고 보도했다.

레이커스는 존슨의 사장 임명과 함께 마이클 컵책 단장과 짐 부스 운영부문 부사장을 해고했다. 레이커스의 전 구단주 제리 부스의 아들인 부스 부사장은 공동 구단주 중 한 명이다.

공동 구단주 중 한 명을 구단 운영에서 제외하고 선수 출신인 존슨을 사장으로 앉힌 레이커스의 결정은 침체기를 타파하기 위한 처방으로 보인다.

NBA 대표하는 명문구단인 레이커스는 최근 극심한 부진을 겪고 있다.

올 시즌에도 현재 19승 39패로 서부 콘퍼런스 15개 팀 중 14위에 처져있다.

존슨은 "레이커스의 사장이 되는 것은 꿈이었다. 경기장 안팎에서 팀이 승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om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2 07: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