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MS, 서울·부산서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가동(종합)

고순동 한국MS 대표 "국내 4차 산업혁명 지원…매출 2배 증가 목표"
글로벌 IT 강자들 간 서비스 경쟁 치열해질 듯
기자간담회 하는 고순동 한국MS 대표
기자간담회 하는 고순동 한국MS 대표(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고순동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가 21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국내 데이터센터 가동과 클라우드 서비스 강화 방침을 밝히고 있다. 2017.2.21
hanjh@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한국마이크로소프트(한국MS)가 서울과 부산에 신설한 데이터센터를 기반으로 국내 클라우드 서비스를 강화한다고 21일 밝혔다.

한국MS는 이날 오전 10시 30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서울과 부산에서 가동을 시작한 새로운 '애저 리전'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안정성과 성능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애저(Azure)는 MS의 대표적인 클라우드 서비스다. 리전(Region)은 복수 이상의 데이터센터를 부르는 말로, 클라우드 서비스의 핵심 인프라라 할 수 있다. 국내 애저 리전은 전 세계 38개, 아시아 13개 리전 중 하나로 운영된다.

한국MS는 "국내 애저 리전에서 애저의 다양한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며 "올해 2분기부터는 협업·생산성 솔루션인 '오피스 365'도 본격적으로 서비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국MS는 이날 데이터센터 공식 출범에 앞서 국내 400여개 기업을 대상으로 미리 클라우드 서비스를 써볼 수 있도록 했다.

LG CNS는 한국MS 클라우드를 바탕으로 공장 생산관리, 설비 정비 솔루션 등을 개발했다. 제주항공은 교범 시스템과 영업관리 시스템을, 서울아산병원은 의료 데이터 플랫폼을 각각 클라우드로 구축했다.

고순동 한국MS 대표는 지난해 5월 취임 후 첫 기자간담회에서 국내 리전 설립 계획을 밝힌 바 있다.

고 대표는 자사 데이터센터가 국내 각종 규제에 유연히 대응할 수 있고, 보완성이 탁월하며, 고객들의 기존 인프라를 모두 아우르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제공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고 대표는 "4차 산업혁명 시대 한국 기업들의 혁신 가속화를 지원하겠다"며 "내년 이맘때 클라우드 매출을 2배로 확대하고, 파트너를 30% 늘려 업계 1위를 확고히 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한국MS가 데이터센터를 신설하고 국내 클라우드 서비스를 강화함에 따라 아마존웹서비스(AWS), IBM, 오라클, 알리바바 등 글로벌 IT 강자들의 경쟁도 더 치열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MS는 2014년 2월 사티아 나델라 최고경영자(CEO)가 취임한 이후 모바일과 클라우드가 우선시되는 글로벌 트렌드에 부응하기 위한 사업 전략을 수립하고 혁신을 시도해왔다.

애저, 오피스365 등 MS의 클라우드 서비스는 눈에 띄는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한때 지지부진했던 MS 주가도 최근 반등해 2000년 이래 처음으로 시가총액 5천억달러를 회복했다.

고순동 한국MS 대표
고순동 한국MS 대표

hanj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1 11: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