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평창동에 2019년 미술문화복합공간…설계공모에 '탈중심' 당선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서울시는 종로구 평창동 미술문화복합공간 설계공모 결과 건축사무소 아크바디·김성한 건축가의 'Decentering the Center'(탈중심 : 수평차원의 다원작 미술문화복합공간)가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당선작은 공간적 아이디어가 뛰어났고, 평창동의 자연·도시 경관을 살렸다는 평가를 받았다. 내부 공간과 옥상 정원이 잘 이어지고, 커뮤니티 공간을 들여 지역 사회에 이바지할 수 있다는 점도 장점으로 꼽혔다.

이번 공모에는 국내 125팀, 해외 266팀 등 총 391팀이 참가 등록을 했다. 이 가운데 125팀이 작품을 내는 등 경쟁이 치열했다.

2등에는 건축사사무소 빅, 오피스 경, 배재대 진태호·권경은·김영주 건축가의 'Boxing Earth'가 선정됐다.

평창동 미술문화복합공간은 지역의 풍부한 역사문화예술 인프라를 살려 문화 향유, 시각예술 연구, 배움이 어우러지는 공간으로 만들어진다.

올해 12월까지 설계 작업을 마무리하고 2019년 12월 개관을 목표로 한다.

평창동에 2019년 미술문화복합공간…설계공모에 '탈중심' 당선 - 1

ts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1 11: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