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도로 위의 1등석' 기아차, 프리미엄 버스 출시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기아자동차가 도로 위 1등석으로 불리는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를 출시하고 프리미엄 고속버스 시장에 본격 진출했다.

기아차는 지난 20일 광주하남 출하장에서 지역별 전세버스 1호차 업체 대표와 기아차 임직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 출시 및 1호차 전달식을 열었다고 21일 밝혔다.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는 기아차가 고객의 고급 버스 수요를 맞추기 위해 편의시설과 서비스를 보완한 차량으로 기아차는 이날 수도권, 충청권, 호남권 지역별 전세버스 업체에 차량 공급을 시작했다.

기아차는 올해 전세버스 40여대를 추가로 공급하고 상반기 중 고속버스회사에도 차량을 판매할 예정이다.

지난해 6월 부산모터쇼에서 첫선을 보인 프리미엄버스는 국내 최대공간을 자랑하는 시트간 거리(1천400mm), 최대 160도까지 조절이 가능한 안락한 시트, 좌석마다 다양한 오락기능을 편히 즐길 수 있는 고화질 대형 모니터 등이 특징이다.

자동 긴급제동 시스템과 차선이탈 경보장치, 차체 자세 제어장치 등 최신 안전 사양도 대거 탑재했다.

기아차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 실내 전면
기아차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 실내 전면
기아차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 실내 후면
기아차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 실내 후면
기아차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 1호차 전달식
기아차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 1호차 전달식

blueke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1 09: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