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여성 받아들인 로열 세인트조지스서 2020년 디오픈 개최

로열 세인트조지스 골프클럽의 코스[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로열 세인트조지스 골프클럽의 코스[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일환 기자 = 여성 회원의 가입을 금지하는 전통을 깬 로열 세인트조지스 골프클럽이 2020년 브리티시오픈(공식 명칭 디오픈) 개최장소로 선정됐다.

미국의 골프전문 매체 골프닷컴은 21일(한국시간) 브리티시오픈을 주최하는 로열 앤드 에인션트 골프클럽(R&A)이 이같이 결정했다고 보도했다.

영국 켄트주에 있는 로열 세인트조지스 골프클럽에서 브리티시오픈이 열리는 것은 2011년 이후 처음이다.

130년의 역사를 지니고 있는 로열 세인트조지스 골프클럽에선 브리티시오픈이 14회나 개최됐다.

그러나 2011년 여성을 정회원으로 받아들이지 않는 전통이 여론의 비판을 받은 뒤부터 브리티시오픈 개최장소에서 제외됐다.

결국 로열 세인트조지스 골프클럽은 2015년부터 여성을 정회원으로 받아들였고, 다시 브리티시오픈의 개최장소로 선정됐다.

kom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1 08:2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