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남경필 "대한민국 미래 4차산업혁명 경기도서 현실화"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남경필 지사는 20일 경기도 4차 산업혁명의 중심지인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수원시 이의동)을 방문해 자율주행차를 시연했다.

자율주행차 테스트베드 구축상황을 보고받고 직접 시승한 남 지사는 "대한민국의 미래, 4차 산업혁명이 경기도에서 현실화되고 있다"며 "대한민국의 미래를 잘 만들어 달라"고 당부했다.

자율주행차 관련 기술을 청취하는 남경필 지사
자율주행차 관련 기술을 청취하는 남경필 지사

도는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과 협력해 새롭게 조성되는 판교제로시티를 자율주행차 관련 산업의 세계적 랜드마크로 육성할 방침이다.

오는 12월에는 자율주행 셔틀을 제작, 운행해 일반인이 자율주행차를 체험할 수 있도록 시범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다. 자율주행 셔틀은 12인승 전기버스로 판교역과 연결된 2.5㎞ 일반도로 구간에서 최대속도 30㎞/h로 운행된다.

남 지사는 또 재난구조 로봇과 모션 캡처 관련 기술 시연을 지켜보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이 개발한 재난구조 로봇 '똘망'은 다양한 재난 상황에 대비한 최첨단 인공지능 로봇으로 2015년 세계재난구조로봇경진대회인 다르파 로보틱스 챌린지(DRC)에 국가대표로 출전했다.

c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0 17: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