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지난해 보험사 순익 2.3% 감소…손보사 웃고 생보사 울고

생보사 당기순익 25% 감소…손보사 당기순익은 27.7% 증가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지난해 보험사 전체 순이익이 6조1천614억원으로 전년(6조3천50억원) 대비 1천436억원(-2.3%)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손해보험회사의 순익이 27.7% 늘었지만, 생명보험회사의 순익은 25.0% 감소한 탓이다.

21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2016년 보험회사 경영실적'에 따르면 지난해 생보사의 순이익은 2조6천933억원으로 2015년(3조5천898억원) 보다 8천965억원(-25.0%) 감소했다.

지급보험금이 7.5% 늘었지만, 수입보험료는 2.2% 늘어난 데 그치며 보험 영업손실이 확대됐고, 육류담보대출 사고 충당금(2천662억원) 등으로 투자영업이익이 정체된 탓이다.

반면 손보사의 당기순이익은 3조4천681억원으로 전년(2조7천152억원) 대비 7천529억원(27.7%) 늘어났다.

렌트차량 제공방식을 동종 차량에서 동급 차량으로 바꾸는 등 자동차보험 제도변경으로 손해율이 떨어지면서 자동차 보험손실이 줄었고 대출채권 증가로 이자수익이 늘어난 덕분이다.

금감원은 "자동차보험 영업손실은 줄었지만, 장기보험 영업손실은 확대되고 있어 손해율 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자동차보험 영업손실은 2015년 1조915억원에서 지난해 3천533억원으로 줄었다.

반면 장기보험 영업손실액은 2조4천712억원에서 2조6천901억원으로 확대됐다.

보험사 주요 손익 현황. [금융감독원 제공=연합뉴스]
보험사 주요 손익 현황. [금융감독원 제공=연합뉴스]

분야별로 살펴보면 수입보험료는 195조1천557억원으로 2015년(189조5천678억원) 보다 5조5천879억원(2.9%) 늘었다.

생보사는 119조7천941억원으로 전년(117조2천137억원) 대비 2조5천804억원(2.2%) 늘었고, 손보사는 75조 3천616억원으로 전년(72조3천541억 원)보다 3조75억원(4.2%) 증가했다.

생보사는 보장성보험과 퇴직연금 등은 증가했지만, 저축성보험은 3.9% 감소했지만, 손보사는 자동차보험 수입이 11% 늘었다.

지난해 보험사의 총자산순이익률(ROA)은 0.62%로 전년(0.70%) 대비 0.08%포인트 하락했다.

생보사는 0.36%로 0.16%포인트 떨어졌고, 손보사는 1.45%로 0.17%포인트 올랐다.

자기자본순이익률(ROE)도 전년(7.03%) 대비 0.60%포인트 하락한 6.43%를 기록했다.

생보사는 4.14%로 1.69%포인트 하락했고, 손보사는 11.26%로 1.58%포인트 올랐다.

총자산은 1천33조5천748억원으로 전년 말(950조9천561억원) 보다 82조6천187억원(8.7%) 증가했다.

또 자기자본은 98조2천718억원으로 2015년 말(93조4천248억원) 대비 4조8천470억원(5.2%) 늘었다.

보험사 총자산 및 자기자본 현황. [금융감독원 제공=연합뉴스]
보험사 총자산 및 자기자본 현황. [금융감독원 제공=연합뉴스]

금감원은 "운용자산이익률이 하락하는 상황에서 보험사들이 단기 수익 추구에 치중할 경우 자산 부실화 우려가 있다"며 "보험회사는 금리 상승과 소비심리 위축 등 불확실한 시장상황과 IFRS17 시행에 대비해 리스크 관리와 재무건전성 확보 노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laecor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1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