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순천향대 문종호 소장, 세계학회서 담도 내시경 시술 시연

송고시간2017-02-20 16:37

(부천=연합뉴스) 김창선 기자 = 문종호 순천향대 부천병원 소화기병센터 소장이 이달 16∼19일 인도에서 열린 '제1회 세계 소화기 내시경 심포지엄'에서 담도 내시경 시술을 선보였다.

'제1회 세계 소화기 내시경 심포지엄'서 담도 시술 시연하는 문종호 교수
'제1회 세계 소화기 내시경 심포지엄'서 담도 시술 시연하는 문종호 교수

문종호(사진 왼쪽서 두 번째) 순천향대 부천병원 소화기병센터 소장이 지난 16∼19일 인도에서 열린 '제1회 세계 소화기 내시경 심포지엄'에 초청돼 내시경 라이브 시술을 선보였다. [순천향대 부천병원 제공=연합뉴스]

세계소화기내시경기구(WEO)가 주최한 이번 심포지엄은 미국·유럽 등 각국의 소화기병과 내시경 전문의 4천여 명과 소화기 내시경 권위자 120여 명이 참석하는 내시경 분야 최고 수준의 학술행사다.

문종호 교수는 심한 담도 협착과 큰 담관 결석 등으로 고통을 겪는 인도인 환자의 결석을 최신 담도 내시경 검사 기법인 '스파이 글래스 DS'와 레이저 등으로 성공적으로 제거하는 시술을 선보였다.

담도 내시경 검사의 최신 동향에 관한 문 교수의 강의와 토론도 관심을 끌었다.

그는 2015년 1월 췌장 및 담도 내시경 국제 심포지엄에 아시아 의사로는 최초로 공동책임자로 선임돼 행사 전반을 기획하고 라이브 시술을 시연하기도 했다.

문 교수는 내달 21∼23일 미국 보스턴서 열리는 '담도 내시경 검사 의학적 자문위원회'에 아시아·중동·아프리카 대표 위원으로 위촉돼 참석한다.

chang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