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숲·바다 한길로'…천리포수목원 '다 함께 나눔길' 개통

송고시간2017-02-20 14:37

보행약자를 위한 무장애탐방로…'서해낙조 한눈에'

(태안=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충남 태안 천리포수목원은 보행 약자를 위한 무장애탐방로 '다 함께 나눔길'을 개통했다고 20일 밝혔다.

천리포수목원 다 함께 나눔길
천리포수목원 다 함께 나눔길

[천리포수목원 제공=연합뉴스]

천리포수목원 바다 경계면에서 우드랜드 진입부로 이어진 총연장 1km 거리에 조성된 '다 함께 나눔길'은 곰솔과 동백나무가 어우러진 숲과 서해를 함께 감상할 수 있다. 한 폭의 그림 같은 서해낙조를 한눈에 볼 수 있어 '노을길'이라는 애칭도 붙었다.

교통약자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베리어프리 블록과 데크로 구성된 탐방로는 3곳의 쉼터와 1곳의 바다 전망대를 갖췄으며, CCTV와 음향스피커, 보행 손잡이도 설치됐다.

천리포수목원은 65세 이상 노약자나 유모차, 휠체어 사용자가 전체 탐방객의 25%에 달하다보니 탐방로 개선에 대한 필요성이 두루 제기돼 사업을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1월 현장 설명회와 전문가 자문회의 등을 거쳐 설계업체를 선정하고 9월부터 공사에 들어가 12월 완료했다.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녹색자금(복권기금) 4억원과 수목원 자부담 1억7천만원 등 모구 5억7천원이 투입됐다.

다함께나눔길 개통식
다함께나눔길 개통식

18일 천리포수목원에서 열린 다함께나눔길 개통식. [천리포수목원 제공=연합뉴스]

천리포수목원은 올해 상반기까지 에코힐링센터와 종합원을 잇는 500m의 거리에 무장애 데크길을 추가 조성할 계획이다.

min36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