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명진 "한·일 떼려야 뗄 수 없어…불편한 것 서로 얘기해야"

송고시간2017-02-20 11:55

日 제1야당 민진당의 오카다 가쓰야 전 대표 예방

인명진 비대위원장 인사말
인명진 비대위원장 인사말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자유한국당 인명진 비상대책위원장(오른쪽)이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자유한국당 당사를 찾은 오카다 카츠야 전 일본 민진당 대표에게 인사말을 하고 있다. hih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자유한국당 인명진 비대위원장은 20일 "한국과 일본은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라며 양국 간 소통의 노력을 통한 관계 개선 필요성을 강조했다.

인 위원장은 이날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일본의 제1야당인 민진당의 오카다 가쓰야(岡田克也) 전 대표와 만난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

인 위원장은 "집안에 가까이 있는 부부가 부부싸움을 하듯 가까이 있는 한국과 일본은 좋을 때도 있고 불편할 때도 있는 게 역사적 사실"이라며 "그러나 불편한 것은 서로 얘기하고 이해하려고 노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한두 가지 불편한 점 때문에 한국과 일본의 관계가 전체적으로 어려워진다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말했다.

이에 오카다 전 대표는 "현재 한국의 정치가 많이 움직이는 시기인 만큼 (정치적 문제는) 언급하지 않겠다"면서도 "박근혜 대통령이 일·한 관계를 위해 많은 노력을 해줬다는 데 대해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답했다.

특히 미국 트럼프 행정부 출범과 최근 잇단 북한 도발로 국제 정세가 불안정하다는 점을 언급하며 "일·한 관계는 상당히 중요하고, 앞으로 더욱 중요해질 것이다. 일본과 한국이 협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인명진 "한·일 떼려야 뗄 수 없어…불편한 것 서로 얘기해야" - 1

ykb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