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승민 "문재인 촛불시위 선동, 경악 금치못해"

송고시간2017-02-20 11:49

"아스팔트 정치 당장 중단해야"

(서울=연합뉴스) 이슬기 기자 = 바른정당 대선주자인 유승민 의원은 20일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가 엊그제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보고 경악을 금치 못했다"며 문 전 대표를 맹비난했다.

유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중진의원 연석회의에서 "문 전 대표는 페이스북 글에서 촛불시위를 선동하고 헌법재판소의 결정에 불복하려는 듯한 얘기를 계속하며, 시위 현장에도 참여해 선동하고 있다"고 말했다.

유 의원은 "국민을 분열시키고 나라를 두 동강내는 '아스팔트 정치'는 당장 중단돼야 한다"며 바른정당이 국론분열 방지와 헌재 결정 승복에 앞장설 것을 주문했다.

앞서 문 전 대표는 지난 18일 페이스북 글에서 "정권교체를 다 된 밥으로 여겨서는 안된다. 아직 솥단지를 불에 올리지도 못했다"며 다시 촛불로 힘을 모을 것을 강조했다.

유 의원은 또 회의에서 중국의 북한 석탄 수입금지 조치에 대해 "한미공조 하에 중국을 강하게 설득·압박해 북한에 대한 중국의 제재와 압박이 실효성을 가질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북 핵과 미사일을 해결하는 첩경"이라며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이어 "민주당 대선후보들은 집권하면 개성공단, 금강산관광을 재개한다면서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의 대북정책으로 돌아간다고 말하고 있다"며 "국가안보가 처한 현실과 너무나 동떨어진 안이한 생각"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제2의 IMF(국제통화기금) 위기가 올 수도 있다"며 "경기 급랭 상황에 대비해 재정금융정책을 보완하는 '한국판 양적 완화 등에 대해 충분한 대비책이 있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유승민 연석회의 발언
유승민 연석회의 발언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바른정당 유승민 의원이 20일 오전 국회 당대표실에서 열린 최고위원-중진의원 연석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17.2.20
hihong@yna.co.kr

jbry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