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하도 벽에 세월호 희생자 모욕 낙서…경찰 수사

송고시간2017-02-20 09:37

(대구=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 지하보도 벽에서 세월호 참사와 희생자를 모욕하는 낙서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0일 대구 수성경찰서에 따르면 19일 오후 10시 30분께 대구스타디움 앞 지하보도에 누군가가 붉은색 스프레이로 낙서를 남겼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세월호 관련 모욕 낙서 발견
세월호 관련 모욕 낙서 발견

[독자 제공=연합뉴스]

출동한 경찰은 지하보도 벽에서 욕설과 함께 세월호 희생자를 모욕하는 길이 5m가량 낙서를 확인했다.

경찰은 주변에서 범인이 쓴 것으로 보이는 래커 통 한 개를 발견해 정밀 감식을 의뢰하고 인근에 있는 폐쇄회로(CC)TV를 확인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글 내용이 다분히 감정적이고 모욕적이지만 범행 동기 등은 짐작하기 힘든 상황이다"고 말했다.

du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