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주∼우수영 여객선, 추자도서 충돌사고…운항 중단

송고시간2017-02-20 08:07

인명 피해 없이 선미에 구멍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제주와 전남 우수영 바닷길을 잇는 여객선이 어선과 충돌하며 선체 일부가 파손돼 운항이 잠정 중단됐다.

20일 제주해양경비안전서에 따르면 19일 오후 4시 32분께 여객선 퀸스타2(364t·승객 100명)호가 경유지인 추자항에서 제주로 출항하려다 정박 중인 추자도수협 어장관리선(18t)을 들이받았다.

추자도 출항 중 충돌사고 발생한 여객선
추자도 출항 중 충돌사고 발생한 여객선

(제주=연합뉴스) 제주 추자도를 출발하려던 중 충돌사고로 선미가 파손된 퀸스타2호가 20일 오전 추자항에 정박해 있다. 이 사고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선미 일부가 뚫렸다. 빨간 원안은 파손된 부분 확대 사진. 2017.2.20 [제주해양경비안전서 제공=연합뉴스]
koss@yna.co.kr

이 사고로 승객 등 탑승자 인명 피해는 없었으나 퀸스타2호의 뒷부분에 가로 25㎝, 세로 20㎝의 구멍이 뚫렸다. 어장관리선은 선수 일부가 함몰됐다.

여객선사는 우수영에서 탄 승객 36명을 추자도에 내리도록 하고 숙식을 제공했다. 추자도에서 승선한 64명에 대해서는 환불 조치했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해상에 풍랑주의보가 내려지고 수리에 시일이 걸릴 것으로 예상돼 여객선 운항이 당분간 어려운 상황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제주와 해남 우수영 항로 운항하는 퀸스타2호 [연합뉴스 자료 사진]

제주와 해남 우수영 항로 운항하는 퀸스타2호 [연합뉴스 자료 사진]

ko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