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정남 독극물 피습 당시 CCTV 영상 첫 공개

송고시간2017-02-20 02:44

흰옷 여성, 등 뒤서 김정남 얼굴 감싼 뒤 유유히 사라져

김정남 정보센터에 도움 요청…걸어서 공항내 치료소까지 이동

CCTV에 찍힌 김정남 피살 장면 (PG)
CCTV에 찍힌 김정남 피살 장면 (PG)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쿠알라룸푸르=연합뉴스) 김상훈 황철환 특파원 =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인 김정남이 지난 13일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2에서 독극물 공격을 받는 장면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사건 당일 공항 내 동선을 따라 설치된 여러 각도의 폐쇄회로TV 녹화 영상을 이어붙인 5분여 분량의 이 영상에는 김정남의 공항 출국장 진입 장면, 용의자인 외국인 여성들이 그와 접촉하는 과정, 그가 공항 내 병원으로 이동하는 장면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20일(현지시간) 말레이시아키니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전날 일본 후지TV와 도쿄방송(TBS) 등은 김정남이 피살되는 순간을 담은 5분 분량의 CCTV 영상을 공개했다.

유튜브에도 공개된 이 영상(https://youtu.be/tJXLaDOWP30)에서 김정남으로 추정되는 남성은 밝은색 재킷 차림에 배낭을 오른쪽 어깨에 멘 채 출국장에 들어선 뒤 위쪽 전광판을 잠시 바라본다.

그는 공항 무인발권기 쪽으로 발걸음을 옮겼고, 이어 베트남 여권 소지자인 도안 티 흐엉(29)과 인도네시아 국적의 시티 아이샤(25) 등 용의자들로 추정되는 2명의 여성이 그를 공격하는 장면이 나온다.

이들은 무인발권기 화면을 들여다보던 김정남에게 서로 다른 방향에서 접근했다.

이어 흰색 티셔츠를 입고 어깨까지 머리를 기른 흰색 상의의 여성이 김정남의 머리 부분을 등 뒤에서 두 팔로 강하게 감싸는 장면이 이어진다. 마치 헝겊 등으로 얼굴을 가리는 듯한 모습으로 도안이 김정남에게 독극물 공격을 감행한 장면으로 추정된다.

김정남에게 공격을 가한 두 여성은 몇 초 후 주변을 두리번거리며 방향을 바꿔 CCTV 화면에서 사라졌다.

이어지는 영상에서는 김정남으로 추정되는 남성이 공항 정보센터로 천천히 걸어 눈을 비비는 듯한 시늉을 하며 무언가를 설명한다.

김정남과 이야기를 마친 사람들은 그를 경찰관에게 인계했고, 2명의 경찰관이 그를 공항 내 치료시설로 데려가는 장면으로 영상은 끝을 맺는다.

경찰에 따르면 김정남은 지난 13일 오전 9시께 이 공항 출국장에서 여성들과 접촉한 뒤 공항 내 치료소를 거쳐, 병원으로 이송되던 도중 숨을 거뒀다.

이후 경찰은 도안과 아이샤를 김정남 피살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로 검거해 조사하고 있다.

이들은 경찰에서 장난 영상을 촬영하는 줄 알았다며 누군가가 시키는 대로 했을 뿐이라고 주장했다.

김정남 독극물 피습당시 영상
김정남 독극물 피습당시 영상

김정남이 지난 13일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2에서 독극물 공격을 받는 장면이 담긴 동영상. 이 영상에는 흰옷을 입은 여성이 김정남의 머리를 등 뒤에서 강력하게 감싸는 모습이 담겼다. [TBS 화면 캡처]

김정남 독극물 피습당시 영상
김정남 독극물 피습당시 영상

김정남으로 추정되는 남성이 공항 정보센터에서 눈을 비비는 듯한 시늉을 하며 무언가를 설명하는 장면.[TBS 화면 캡처]

경찰에게 상황을 설명하는 김정남
경찰에게 상황을 설명하는 김정남

김정남이 지난 13일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2에서 독극물 공격을 받는 장면이 담긴 동영상 캡처 화면. 사진은 김정남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경찰관 등에게 상황을 설명하는 장면이다. [TBS 화면 캡처]

meola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