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정남 암살 용의자 추정 남성 4명 CCTV 사진 공개

송고시간2017-02-18 08:30

체포된 북한국적 용의자 1명 포함…나머지 3명 전국 수배령

말레이시아 중문 매체 성주일보가 공개한 김정남 암살 남성 용의자 4명의 CCTV 사진 [성주일보 홈페이지 캡처]

말레이시아 중문 매체 성주일보가 공개한 김정남 암살 남성 용의자 4명의 CCTV 사진 [성주일보 홈페이지 캡처]

(상하이·서울=연합뉴스) 정주호 특파원 김아람 기자 =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을 암살한 용의자로 추정되는 남성 4명의 모습이 폐쇄회로(CC)TV에 포착됐다.

말레이시아 현지의 최대 중문 매체 성주(星洲)일보는 18일 CCTV에 찍힌 남성 4명의 사진을 공개하며 이들이 김정남 암살 용의자라고 밝혔다.

경찰 당국은 아울러 이들 남성에 대해 전국 수배령을 내렸다.

성주일보에 따르면 이들 중 베이지색 모자를 쓰고 있는 한 명은 경찰이 17일 밤 체포한 북한 여권 소지 남성 용의자와 외모가 흡사하다. 경찰도 그 사실을 확인했다.

이 남성은 또 체포된 베트남 국적 여성 용의자 도안 티 흐엉(29)과 함께 사건 현장인 쿠알라룸푸르 공항에서 목격됐으며, 공항에서 김정남이 공격당하는 순간을 지켜봤다.

또 50대 추정 남성 2명과 30대로 보이는 남성 1명은 당시 공항 내 '헤리티지 룸'이라는 곳에 있었다고 성주일보는 전했다.

김정남이 암살당한 쿠알라룸푸르 공항 제2청사[AP=연합뉴스]

김정남이 암살당한 쿠알라룸푸르 공항 제2청사[AP=연합뉴스]

체포된 남성은 이번 사건 용의자로 앞서 체포된 도안 티 흐엉과 인도네시아 국적 시티 아이샤(25) 등 여성 2명에게 범행을 실행시킨 것으로 파악된 남성 4명 가운데 한 명으로 추정되고 있다.

여성 용의자들은 김정남의 존재 자체도 몰랐다거나 다른 사람 지시로 범행에 나섰다는 진술을 해 남성 용의자 4명이 사건 배후를 캐는 데 핵심 열쇠가 될지 주목받고 있다.

현지 경찰 당국은 이 남성이 김정남 암살을 실행한 주모자이자 공작원인지를 확인하고 있다고 말레이시아 중문 매체 중국보는 전했다.

이 남성의 체포로 경찰은 이번 암살 사건의 진상을 규명할 중요한 증거와 실마리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도주 중인 남성 3명을 추적 중이다.

ric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