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LG·삼성, 고부가가치 '초고화질 패널' 1, 2위 석권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 LG디스플레이와 삼성디스플레이가 고부가가치 제품인 UHD(초고화질) TV용 LCD 패널 시장에서 출하량 1, 2위를 달성했다.

19일 시장조사기관인 IHS에 따르면 LG디스플레이는 2016년 4분기에 UHD TV용 LCD 패널 627만대를 출하하며 1위 자리를 지켰다.

이로써 LG디스플레이는 2015년 4분기에 이 분야의 출하량 1위에 올라선 이후 5분기 연속 1위를 유지하고 있다.

LG·삼성, 고부가가치 '초고화질 패널' 1, 2위 석권 - 1

삼성디스플레이는 4분기에 469만대를 시장에 내놓으며 2위를 차지했다.

LG와 삼성의 작년 4분기 시장 점유율은 각각 31.1%와 23.3%를 기록했다. 양사의 점유율을 합치면 전체의 절반이 넘는 54.4%에 달한다.

3위와 4위에는 대만의 'AUO'와 '이노룩스'가 나란히 랭크됐다. 두 회사의 점유율은 각각 12.7%와 12.3%이다.

작년부터 9인치 이상 대형 LCD 패널 시장에서 출하량 기준 2위까지 치고 올라온 중국 업체 BOE는 UHD TV용 LCD패널 분야에서는 6위(점유율 6.3%)에 그쳤다. 5위는 같은 중국 업체 '차이나 스타'(점유율 7.5%)가 차지했다.

중국 기업들이 반도체·디스플레이 굴기(堀起·산업의 부흥) 전략 속 전력투구를 하고 있지만, 아직 국내 양사의 기술력을 따라잡기에는 역부족이라는 점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업계는 설명했다.

UHD TV 패널은 프리미엄 시장으로 구분되는 사업 영역으로 여전히 성장세에 있다. 2014년 LCD TV 전체 시장에서 불과 7%에 불과했던 UHD TV용 LCD는 올해에는 33%에 육박할 것으로 전망된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다양한 사이즈를 생산하는 능력과 기존 LCD 대비 휘도·소비전력을 크게 개선한 'M+' 기술에 힘입어 UHD TV 패널 시장에서 독주를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표> UHD TV용 LCD 패널 업체별 출하량 추이 (단위:천대)

2015 2016
브랜드 1Q 2Q 3Q 4Q 1Q 2Q 3Q 4Q
AUO 590 849 1087 1200 1151 1816 2396 2561
BOE 213 459 653 635 738 957 1050 1281
China Star 272 417 448 809 885 1037 1238 1521
Innolux 1353 1650 1746 1445 1236 2212 2311 2485
LG Display 1481 2275 3609 3988 3605 4372 5521 6279
Samsung 1660 3303 3680 2797 2163 3587 4433 4697
Sharp 189 299 306 384 421 710 637 554
CEC-Panda 0 0 0 0 0 200 264 810
총합계 5758 9252 11529 11258 10199 14891 17850 20189

※ 출처:IHS (서울=연합뉴스)

freem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9 08: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