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피치 "총수 구속, 삼성전자 신용등급 영향 없어"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는 17일 이재용 부회장 구속이 삼성전자[005930]의 신용등급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밝혔다.

피치는 "삼성전자는 사업부문별 전문 경영 체제로 운영되므로 오너의 부재가 업무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며 "다른 재벌그룹 역시 총수 구속 때마다 영향을 받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삼성전자의 신용 문제는 기초여건에 달려 있다"며 "부정적인 투자 심리는 회사의 견고한 실적 등 성과로 상쇄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피치는 "삼성은 이번 건으로 투명성 회복과 지배구조 개편 노력을 가속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다만, 총수 부재로 인수·합병(M&A)이나 해외 확장 계획 등 장기 투자 결정은 연기될 수 있다"고 피치는 지적했다.

indig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7 16: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