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다도해 '스카이 투어' 시대 개막…25일 여수공항서 취항

송고시간2017-02-18 06:31

(무안=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다도해의 풍광을 한눈에 내려다보는 항공관광(스카이 투어) 시대가 열린다.

18일 전남도에 따르면 신한에어는 오는 25일 여수공항에서 스카이 투어를 취항한다.

스카이 투어 기종
스카이 투어 기종

[전남도 제공=연합뉴스]

신한에어는 주·야간 노선으로 나눠 매일 10회 스카이 투어를 운항한다. 항공시간은 30분가량, 요금은 5만9천원이다.

주간 노선은 여수공항∼모개도∼사도∼백야도 등대∼향일암∼여수 신항∼여수공항이다.

야간에는 여수공항∼순천∼광양제철소∼여수 신항∼여수공항 노선을 운항한다.

앞으로 무안국제공항을 거점으로 팔금도, 장산도를 운항하는 노선도 운항할 예정이다.

기종은 미국 세스나사에서 제작한 제트엔진 기반의 그랜드 카라반 208B다.

평균 시속 300km로 비행할 수 있으며 모든 탑승석이 VIP 시트로 구성된 특별 주문 항공기다.

항공기 실내
항공기 실내

[전남도 제공=연합뉴스]

신한에어 누리집(http://www.shinhanair.com), 여수공항 내 신한에어 발권카운터, 전화(☎ 061-682-7447)로 예약할 수 있다.

sangwon7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