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용승계 요구 집회서 몸에 시너 뿌린 60대…동료가 제지

송고시간2017-02-17 16:39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17일 오전 10시 30분께 대구시 북구 노원동 한 건설자재 업체 앞에서 고용승계 요구 집회에 참여한 A(60·레미콘 기사)씨가 몸에 시너를 뿌리다가 동료에 제지당했다.

A씨는 집회 도중 갑자기 1.8ℓ들이 페트병에 든 시너를 절반 가량 머리에 부었다.

그는 눈과 입에 시너가 들어가는 바람에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씨 등 50여명은 고용승계를 요구하며 11일째 집회를 열고 있다.

yongm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