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특허청 "올해 39만명 대상 지식재산·발명 교육"

226개 집합교육·252개 온라인 교육과정 통해
특허청이 있는 정부대전청사[연합뉴스]
특허청이 있는 정부대전청사[연합뉴스]

(대전=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특허청은 올해 전 국민을 대상으로 226개 집합 교육과정과 252개 온라인 교육과정을 개설하고 39만명을 대상으로 지식재산과 발명 교육을 하기로 했다.

특허청은 19일 이런 내용을 담은 '2017년 국가 지식재산 교육훈련 종합계획'을 확정, 발표했다.

지식재산과 발명 교육 방식은 집합교육 1만명, 온라인 교육 38만명이다.

특허청 직원교육은 심사관 등급별, 업무 수준별로 세분화한다. 특허법 외에 민법, 민소법 등 관련 법률에 관한 교육도 강화한다.

가상·증강현실, 사물인터넷 등 신기술 분야에 대한 교육 강화를 위해 신기술 교육과정을 67회에서 82회로 늘리고, 현장과 소통하는 이론-실습 결합형 교육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일반인 교육과 관련, 지식재산 교육 후 즉시 업무수행이 가능하도록 산업현장의 요구에 부응하는 현장 맞춤형 지식재산 실무인력을 양성하는 데 중점을 둘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식재산 계약관리, 지식재산 시장성 평가, 특허맵 작성과정을 신설하고 선행기술조사원 교육을 확대한다.

청소년 발명교육은 단순 지식전달 교육이 아니라 최신 기술을 이용한 체험·실험 중심으로 4천여명의 초·중·고생에게 할 예정이다.

박순기 특허청 국제지식재산연수원장은 "전 국민의 지식재산 역량을 강화하고, 국제 교육프로그램을 확충해 세계적인 국제지식재산 교육기관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j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9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