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황주홍 비방·허위사실 공표…상대후보 찬조연설자 '유죄'

송고시간2017-02-17 12:20

(장흥=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지난 4·13 총선 과정에서 신문식 후보 지지연설 도중 상대 후보였던 황주홍 의원에 대해 허위사실을 공표한 혐의로 기소된 김모(37·여)씨가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광주지법 장흥지원 [연합뉴스 TV]
광주지법 장흥지원 [연합뉴스 TV]

광주지법 장흥지원 형사합의1부(김순열 부장판사)는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된 김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17일 밝혔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허위사실을 유포한 정황이 분명하고 상대 후보를 당선되지 못하게 할 목적으로 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김씨는 지난해 4·13 총선 선거운동 과정에서 고흥·보성·장흥·강진 선거구를 돌며 더불어민주당 신문식 후보의 찬조연설을 하며 황 후보를 비방하고 허위사실을 공표한 혐의로 기소됐다.

김씨는 "국민의당 황주홍 후보는 여론조사만 끝났다 하면 누가 어떻게 했는지 다 아는 사람"이라거나 "황 후보 밑에서 근무할 당시 황 후보가 내 신용카드를 불법 도용했다"고도 발언했으며 페이스북에도 이 같은 내용을 게재했다.

areu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