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 남자 루지 3명 전원 예선 탈락 쓴맛

강동규 루지 네이션스컵 질주
강동규 루지 네이션스컵 질주
(평창=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17일 강원도 평창군 알펜시아 슬라이딩센터에서 열린 2017 루지 네이션스컵에서 한국의 강동규가 트랙을 질주하고 있다. 2017.2.17
image@yna.co.kr

(평창=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한국 남자 루지 대표팀 전원이 홈 트랙 이점을 살리지 못한 채 예선 탈락의 쓴맛을 봤다.

강동규(23·한국체대), 임남규(28·루지연맹), 김동현(26·국군체육부대)은 17일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슬라이딩센터에서 열린 국제루지경기연맹(FIL) 루지 월드컵 네이션스컵 남자 1인승 부문에서 43명의 출전 선수 중 각각 22위, 28위, 30위에 그쳤다.

예선 격인 이날 네이션스컵에는 그동안 월드컵에서 쌓은 포인트가 부족한 선수들이 출전했다.

월드컵 포인트로 시드를 배정받은 선수 15명과 이날 네이션스컵 출전자 가운데 상위 18명이 이틀 뒤 본선 격인 월드컵에서 실력을 겨룬다.

한국 선수 3명은 외국 선수들보다 평창 트랙에서 훨씬 많은 훈련을 하고도 실력 차이를 극복하지 못했다.

평창 알펜시아 슬라이딩센터
평창 알펜시아 슬라이딩센터(서울=연합뉴스)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슬라이딩센터. 2017.2.10 [평창올림픽조직위원회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7 11:5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