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인지, 핑골프와 5년째 클럽 후원 계약

전인지, 핑골프와 5년째 클럽 후원 계약 - 1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전인지(23)가 핑 골프와 클럽 후원 계약을 연장했다.

전인지와 핑 골프는 17일 종로구 재동 핑 본사 삼양인터내셔날 사옥에서 클럽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

전인지는 2013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데뷔 때부터 핑 골프 클럽을 사용했다. 올해가 5년 차 계약이다.

전인지는 "현재 쓰고 있는 핑 클럽은 오래 사용한 만큼 믿음을 주고 매우 편한 클럽이다. 2017 시즌도 핑클럽과 함께 LPGA 투어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 국내 팬들에게 기쁜 소식을 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전인지는 올 시즌부터 아이언을 기존 i아이언에서 i200아이언으로 교체했다.

핑 골프는 핑 퍼터로 우승한 선수에게 해당 퍼터를 금으로 만들어 선물한다.

전인지는 국내 선수에서 핑 골드퍼터를 가장 많이 보유한 선수로 현재 총 12개를 소장 중이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7 11: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