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주 영월근린공원 급수시설서 A형간염 바이러스 검출

송고시간2017-02-17 11:21


여주 영월근린공원 급수시설서 A형간염 바이러스 검출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15일 경기도 여주시 영월근린공원에서 채취한 음용수에서 A형간염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17일 밝혔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2일 신고된 A형간염 환자를 대상으로 한 역학조사 중에 감염원인으로 지목된 급수시설을 검사해 이런 결과를 얻었다고 설명했다.

경기도청과 여주시 보건소는 추가 역학조사를 통해 오염 원인과 다른 위험 요인을 분석하고 환자가 더 있는지 확인할 예정이다.

질병관리본부는 해당 급수시설 이용 후 50일 이내 황달, 발열, 복통, 메스꺼움, 설사, 피로감과 같은 A형간염 의심증상이 생기면 여주시 보건소(031-887-3625)를 방문해 검사를 받으라고 당부했다.

또 해당 공원에서 물을 마신 후 A형 간염 확진을 받은 사람도 보건소로 신고해달라고 요청했다.

여주시 영월근린공원 급수시설은 지난 16일 이후 폐쇄된 상태다.

질병관리본부는 A형 간염 발생을 예방하기 위하여 물을 끓여 마시고, 음식 익혀 먹기, 올바른 손 씻기 등 A형 간염 예방수칙을 준수해달라고 당부했다.

withwi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