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주 "경선 역선택 우려…박사모에 법적조치 검토"

송고시간2017-02-17 09:58

"중차대한 범죄행위…위계에 의한 업무방해죄 고발될 수 있어"

(서울=연합뉴스) 송수경 서혜림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17일 '문재인 후보가 되는 건 무조건 막아야 한다'는 내용과 함께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 선거인단 참여를 독려하는 박사모의 공지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에서 확산하고 있는 것과 관련, 박사모에 대해 법적조치를 검토하는 등 강력 대응에 나서겠다고 경고했다.

당 안팎에서 제기되는 역선택 우려를 차단, 표심왜곡과 교란을 막겠다는 뜻으로 보인다.

추미애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대선후보 경선 선거인단 모집이 나날이 국민 관심을 끌고 있는 가운데 일각에서 역선택의 우려가 커지고 있다"며 "박사모 등 특정세력이 특정후보를 겨냥하면서 방해를 하려는 태세가 보인다"고 비판했다.

이어 "만약 박사모가 이런 행동을 멈추지 않는다면 이것은 위계에 의한 업무방해죄로 고발될 수 있다는 점을 명심하기를 바란다"며 "특정후보를 떨어뜨리겠다는 말을 유포하면서 다른당 선거를 훼방놓는 것은 선거의 자유를 방해하는 중차대한 범죄행위"라고 규정했다.

그러면서 "특정세력에 대해 엄중하게 경고하면서 법적조치를 단호하게 취할 것이라는 점을 말씀 드린다"고 덧붙였다.

민주 "경선 역선택 우려…박사모에 법적조치 검토" - 1

hanks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