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의당, 이재용 구속에 "당연한 결정…정경유착 없어야"

송고시간2017-02-17 06:57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국민의당은 17일 이재용(49) 삼성전자 부회장이 박근혜 대통령과 '비선 실세' 최순실(61·구속기소)씨에게 거액의 뇌물을 건넨 혐의로 구속되자 "법원이 현명하고 적절한 판단을 했다"며 환영했다.

김경진 수석대변인은 구두논평에서 "애당초 불분명한 사유로 영장을 기각한 것이 잘못이지만 법원이 뒤늦게나마 바로잡았다"고 평가했다.

김 수석대변인은 "삼성과 이재용 피의자는 지금이라도 사실관계의 전모를 자백하고 국민에게 사과하라. 국민연금에 손해배상도 하라"고 촉구했다.

김 수석대변인은 그러나 "박상진 대외담당 사장의 영장이 기각된 건 아쉽다. 법원은 이번에도 삼성 앞에 서면 약해지는 모습을 보여줬다"며 "특별검사는 신속한 수사를 통해 영장 재청구를 검토해달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재용 구속을 계기로 재벌과 권력의 유착이 재발하지 않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국민의당, 이재용 구속에 "당연한 결정…정경유착 없어야" - 1

cla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