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오토바이 타고 주택가 상습절도…7천만원 금품 털어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오토바이를 타고 주택가를 돌며 상습적으로 금품을 훔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연제경찰서는 특수절도 혐의로 박모(28) 씨를 구속하고 이모(37)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7일 밝혔다.

부산 연제경찰서
부산 연제경찰서촬영 조정호. 부산 연제경찰서 전경

박 씨 등은 지난해 6월부터 올해 1월까지 부산의 주택 48곳에서 현금과 귀금속 등 7천166만 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이들은 같은 아파트의 다른 동에 사는 동네 선후배 사이로 오토바이를 타고 다니며 주택의 담을 넘어가 금품을 훔쳤다.

이 씨는 오토바이를 타고 범행 대상을 물색한 뒤 박 씨를 뒷좌석에 태워 현장에 도착, 박씨가 금품을 훔쳐 주택을 빠져나오면 함께 오토바이를 타고 도망쳤다.

경찰은 현장 CCTV를 토대로 추적에 나서 최근 자택에서 두 사람을 각각 검거했다.

경찰은 이들을 상대로 여죄를 캐고 있다.

pitbul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7 06: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